Royal대인 성균관대와 서강대의 취직 관련, 최근 7년간 보도자료나 기타 자료를 중심으로, 간략하게 살펴봄.
 닉네임 : beercola  2016-10-04 13:27:19   조회: 13715   
Royal대인 성균관대와 서강대의 취직 관련, 최근 7년간 보도자료나 기타 자료를 중심으로, 간략하게 살펴봄. 이 글은 논문이 아니며, Report도 아닙니다. 그러니까, 부담없이 읽어주시기 바랍니다.




1. 2010 보도자료.



주요 중점사항은 정규직 취업률 및 대기업 취업률, 10대그룹 취업률, 외국계 우량 금융회사, 다국적기업, 은행.보험.증권등 우량 금융사, 고등고시를 통한 5급정도의 공무원, 사법시험 합격자, 회계사, 의사.약사.변리사등의 취직에 주안점을 두면서 글을 써 보았음. 건강보험 적용이 되면서, 취직율이 높다고 하는것은, 서울시내의 주요대학들(성균관대, 서강대, 고려대, 연세대, 한양대, 서울대등)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는 취업률 통계치일 것입니다. 이런 취지니까 너무 과민하게 반응하실 필요는 없겠습니다.



1). 2010 성균관대 관련 자료.



한경 리크루트(Recruit), 2016.02.16 보도기사


취업률 우수대학을 찾아서_성균관대학교


성균관대_민족의 자부심을 세계의 긍지로 키워가는 대학



... 성균관대의 08년도 전체 취업률은 72.6%로 정규직 취업률은 64.9%이며, 특히 10대 그룹 23%, 대기업 47.8%의 취업률로 대학의 질적인 성장을 과시했다.



http://www.hkrecrui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1471

2). 2010 서강대 관련 자료.



한경 리크루트(Recruit), 2016.02.16 보도기사


취업률 우수대학을 찾아서_서강대학교


서강대_1등도 2등도 아닌 "특별한 서강"으로 도약하고자


...또한 최근의 취업난에도 불구하고, 올해 서강은 4년제 종합대학 중 정규직 취업률 1위를 달상했으며, 대기업 취업률은 최근 3년간 연속해 1위를 차지했다....


http://www.hkrecrui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1473


3). 동아일보 보도자료


2010-10-02, 황규인 기자 보도기사.


http://www.hkrecrui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1473




서울시내 주요 대학 중에는 서울과학기술대가 69.4%로 취업률이 가장 높았다. 성균관대가 65.2%로 2위를 차지했고 △고려대 64.6% △연세대 64% △서강대 63.7% △건국대 61.2% △한양대 60.8% △서울시립대 60.1% △광운대 58.7% △숙명여대가 57.9%로 서울 소재 대학 취업률 상위 10위에 들었다. 서울대는 취업률 54.2%로 서울 소재 대학 중 15위였다.

취업률 60%를 넘긴 4년제 대학은 총 41곳이었다. 이 중 △성균관대 △한국기술교육대 △건양대 △차의과학대 △서강대 △한밭대 △을지대 △한국항공대 △목포가톨릭대 △고려대 △연세대 등 11곳은 지난해에도 건강보험 데이터베이스(DB) 기준 취업률이 60%를 넘었다.



http://news.donga.com/3/all/20101002/31555473/1




2. 2011 보도자료.


1). 성균관대 관련자료


한경 리크루트(Recruit) 보도자료. 2011.11.30 보도기사


성균관대학교, 2년 연속 취업률 1위 달성



....3,000명 이상의 졸업생을 배출하는 4년제 종합대학 중 2개년 연속 취업률 1위를 달성할 수 있는 원동력이다.


http://www.hkrecrui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594



2. 서강대 관련자료




모교소식

자세한 내용은 http://blog.daum.net/macmaca/2145를 참조바람.







378호 |
서울지역 주요대학 중 취업률 1위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1-09-28 조회수 2087


률(70.2%)이 서울 소재 35개 일반대학(국ㆍ공립, 사립대포함) 가운데 1위로 나타났다. 교육과학기술부가 8월 24일 발표한 ‘2011 대학ㆍ계열별 취업률’에 따르면, 서강대(70.2%), 성균관대(68.7%), 아주대(68.4%), 연세대(66.5%), 고려대(64.9%), 한양대(64.4%), 서울시립대(62.9%), 한국외국어대(62.0%), 중앙대(61.6%), 건국대(60.7%), 서울대(59.8%), 경희대(54.1%), 이화여대(51.4%) 등으로 취업률이 조사됐다.

취업률은 졸업생 가운데 취업대상자(진학자, 입대자, 외국인 유학생 등 제외)가 취업한 비율이다. 이번 조사는 교육과학기술부가 2010년 8월과 올해 2월 졸업한 전국 556개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55만 9000명의 취업률을 조사한 결과다.

함께 발표된 학과별 취업률에서는 심리학과가 강세를 보였다. 모교 심리학과 취업률은 85.7%로 모교 학과 가운데 가장 높았으며, 전국 35개 대학 심리학과 중에서도 1위다. 경제학과는0.8%로 전국 84개 대학 경제학과 가운데 2위를 차지했다.

한편, 2011년도에 졸업한 동문들이 많이 취업한 기업은 삼성전자, LG전자, 삼일회계법인
등의 순서였다. 많은 졸업생이 취업한 30개 기업 가운데 11개사가 금융권이었다. 해당 자료
는 대학정보 공시사이트인 대학알리미(www.academyinfo.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성민(04 사학) 학생기자



교육과학기술부가 8월 24일 발표한 ‘2011 대학ㆍ계열별 취업률’에 따르면, 서강대(70.2%), 성균관대(68.7%), 아주대(68.4%), 연세대(66.5%), 고려대(64.9%), 한양대(64.4%), 서울시립대(62.9%), 한국외국어대(62.0%), 중앙대(61.6%), 건국대(60.7%), 서울대(59.8%), 경희대(54.1%), 이화여대(51.4%) 등으로 취업률이 조사됐다.


. 필자 주 1). 자세히 읽어보면 3,000명 이상의 졸업생을 배출하는 성균관대 자료와 1,000명~2,000명 사이의 졸업생을 배출하는 소수정예의 전통이 강한 서강대의 입장이 다르게 나타나는걸 알 수 있습니다. 2011년은 서강대(70.2%), 성균관대(68.7%)로 나타납니다. 2년제 대학으로 시작한 아주대의 두각이 보여집니다.


아주대는 이런 대학입니다. 대우그룹 대우학원에 인수되었군요.


1972년 12월 박창원(朴昌源)이 아주공업초급대학으로 설립인가를 받아 1973년 3월 개교하여 초대 학장에 김현남(金顯男)이 취임하였다. 설립 배경은 1965년 12월 한불(韓佛) 양국간의 문화 및 기술협정 체결로 기술계 초급대학의 설립이 결정됨에 따라 박창원이 학교법인 유신학원(裕信學園)을 발족하여 학교를 설립하게 된 것이다.

1974년 12월 4년제 아주공과대학으로 개편되었고, 4개 학과에 입학정원은 480명이었다. 1977년 3월 대우그룹 김우중(金宇中) 회장이 설립한 대우학원(大宇學園)에 인수되었다.


. 출처: 아주대학교[Ajou University, 亞洲大學校]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3. 2012 보도자료.


1. 성균관대 관련 자료


머니투데이 2012.08.26 백진엽기자 보도기사


성균관대 "대졸백수. 우리는 몰라요"...취업률 1위





http://news.joins.com/article/9146942


2. 서강대 관련 자료


먼저 대학교정보를 공시하는 대표사이트인 '대학알리미'에서도 알 수 있듯이,

서강대의 취업률은 타 대학들에 비해서 가히 압도적으로 우세한데요.

2011학년도 서강대 졸업생 취업률은 70.2%로 높은 값을 보이고 있습니다.

게다가 취업이 어려운 시대에 도래한 이번 2012년도에도, 68.7%로

변하지않는 취업현황을 기록하고 있어요.



http://blog.daum.net/_blog/BlogTypeView.do?blogid=0Zqq0&articleno=782&categoryId=17®dt=20121218122651


4. 2013 보도자료


1). 성균관대 관련자료


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2013.08.29 보도자료


대졸 취업률 59.3%, 성균관대 1위



http://www.yonhapnews.co.kr/society/2013/08/28/0703000000AKR20130828213700004.HTML



. 필자 주 2). 위 보도기사는 3,000명 이상의 졸업생을 배출하는 자료입니다.


성균관대는 취업률 69.3%, 진학률 17.0%입니다.



취업률은 성균관대(69.3%), 고려대(69.1%), 서울과학기술대(67.2%), 연세대(64.2%), 인하대(63.2%), 한양대(62.6%), 서울대(61.3%), 국민대(58.7%), 건국대(58.4%)로 나타납니다.


2). 1,000명~2,000명 사이의 졸업생을 배출하는 서강대 관련자료.


a). 서강대 취업률 66.2%, 진학률 17.6%



※ 교육부 '2013년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건강보험DB연계 취업통계' 자료. (서울=연합뉴스), 2013.08.29 보도자료.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3/08/28/0200000000AKR20130828223200004.HTML



b). 서강대 관련 블로그 자료


http://blog.daum.net/2029lee/409



5. 2014 보도자료


1). 한국 대학신문, 이연희.양지원기자 2014.08.29 보도기사



a). 성균관대 관련자료



대학.산업대학 가 그룹(졸업자 3,000명 이상)


1위 고려대학교(취업률 69.3%, 진학율 23.9%)


2위 성균관대학교(취업률 66.5%, 진학율 17.3%)


3위 연세대학교(취업률 64.1%, 진학율 23%)


4위 서울대학교(취업률 61%, 진학율 34.7%)


5위 인하대학교(취업률 60.2%, 진학율 12.8%)


6위 한양대학교(취업률 58.7%, 진학율 15.1%)




b). 서강대 관련자료


대학.산업대학 다 그룹(졸업자 1,000명 이상 2,000명 미만)



서강대학교(취업률 66.9%, 진학율 19%)





https://news.unn.net/news/articleView.html?idxno=138534



2). 2014년 대학별.학과별 취업률 분석


2016.03.12 자료, 주아니의 입시이야기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지역 대학과 지역거점 국립대 간 취업률 격차도 두드러졌습니다. 지난해 서울 주요대학들과 지역거점 국립대 19개교를 비교해보니 고려대의 취업률이 69.3%로 1위였고, 서강대 66.9%, 성균관대(66.5%), 연세대(64.1%), 서울대(61.0%)가 뒤를 이었습니다. 상위 8개교 모두 서울권 대학입니다.



http://exammoa.tistory.com/186


6. 2015 보도자료


1). 아주경제 자료


아주경제, 이한선 기자 2015.08.31 보도기사



.....서울 주요 대학 가운데는 성균관대(전체 23위, 서울 지역 2위), 고려대가 65.8%(전체 29위, 서울 지역 3위), 서강대는 65.4%(전체 30위, 서울 지역 4위)로 취업률이 높았다.

다음으로는 한양대 63.3%, 서울대 59.5% 순이었다.

연세대는 57.7%였다.




http://www.ajunews.com/view/20150831160155207



. 필자 주 3). 아주경제는 위키백과에 이렇게 소개되어 있습니다.


아주경제(亞洲經濟)는 국내 유일하게 한국어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4개어의 섹션 체제를 갖추고 있는 경제신문을 말한다.
200여명의 직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곽영길 대표이사가 발행인이다.
온라인 WebSite와 32면으로 구성된 지면신문(한국어24면, 중국어8면)이 매일 전국 발행되고 있다.
주간지"亚洲旅游(아주여행)"과 월간지"中國"이 있다.
아주경제, 아주방송, 아주모바일, 아주M&C로 구성되어 있다.



2). 한국경제 자료


임기훈 기자, 2015.09.02 보도기사.


서울 주요대학 올해 6월 기준 취업률 분석, 성균관대 68% '최고'…고려·서강·한양대 순



.....


1일 교육업체 종로학원하늘교육이 건강보험 DB연계 통계와 대학정보 공시사이트 대학알리미를 토대로 산출한 결과 2015년 6월 기준 서울 시내 주요대학 중 취업률이 가장 높은 4년제 일반대학은 성균관대(68.3%)였다.


특수목적대인 서울교육대를 포함하면 서울교육대의 취업률(74.9%)이 가장 높았다. 이어 고려대(65.8%) 서강대(65.4%) 한양대(63.3%) 서울대(59.5%) 순이었다. 연세대는 57.7%로 서울 시내 대학 중 10위에 오르는 데 그쳤다.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5090110211



7. 2016 보도자료


1). 한국경제 마지혜 기자, 2016.08.31 보도기사


성균관대 취업률 1위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6083039861



2). 한경닷컴 뉴스룸, 2016.10.03 보도기사.


국제금융기구 채용설명회, 11월 14일부터 이틀간 서강대에서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610033303g



. 필자 주 4). 성균관대는 국내 대기업 중심 취업률에 강하고, 서강대는 국제기구나 국제적 기업등에 강한것 같습니다.


3). 그런데, 고등고시 분야에서는 지금까지의 전통대로 성균관대가 서강대보다는 우위에 있습니다.



법률저널, 이상연 기자, 2015.11.27 보도기사.









http://www.lec.co.kr/news/articleView.html?idxno=38761


4). 최근 CPA합격자 현황.


2016.08.30 법률저널, 이상연 기자 보도기사.




올 공인회계사시험 연세대 2연패 달성

이상연 기자




고려대는 87명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1명 차이로 연세대에 밀리며 1위 탈환에 실패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수석의 타이틀을 거머쥔 성균관대는 78명으로 중앙대와 공동 3위를 차지하면서 공인회계사 ‘Top 3’의 자리를 굳혀가고 있다. 연세대와 고려대는 지난해보다 합격자가 다소 감소했지만 성균관대는 오히려 작년보다 6명 늘었다.








.



http://www.lec.co.kr/bbs/list.html?table=bbs_32&idxno=520776


. 필자 주 5).CPA나 다른 고시분야에서는, Royal대 중에서 성균관대가 법대가 없던 서강대보다 앞서왔는데, 비신분제 대학인 중앙대가 CPA분야에서 서강대를 앞지르며 약진한게 특이합니다. 서강대는 전통적으로 고시보다 서강학파나 학문적 분위기, 소수정예로 영어능력등이 강점인 대학으로 취업시장에서 최상위권으로 통해왔습니다. 사법시험이 폐지되어 Law School 졸업자들의 향후 거취가 주목되는데, Law School의 경우, 학부졸업자와 Law School졸업자의 학교가 달라 이번 두 Roya대학의 취업률 살펴보기에서는 편의상 제외했습니다. 어찌되었든 취업률이나 양질의 직장은 중요한 개념이지만, 이런 요소때문에, 비신분제 대학들이 Royal대를 상회한다고 해서, Royal대가 될 수 있는건 아닙니다. 그리고 대중언론이나 입시학원들이 어떻게 도전해도, 한국의 역사적.교과서적 최고(最古, 最高) 대학 학벌은 600년 역사의 성균관대임은 변치 않습니다. 그리고 교황윤허의 Royal대인 서강대의 자격은 대통령령에 의해 발행된 한국민족문화대백과의 국가적 의견에 보장되어 있습니다.



. 본 글은 비영리적이며, 공익적인 글입니다. 한국내 Royal대학들인 성균관대나 서강대가 정규직 특히, 대기업, 고등고시를 통한 고위 공무원, 외국계 다국적기업등에 주로 진출한다는 보도자료를 통하여, 다방면으로 연구.검토하기 위하여 자료인용을 하고 있으니, 널리 헤아려 주시기 바랍니다.
2016-10-04 13:27:19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같은 내용의 중복게시물 삭제   관리자   -   2016-06-21   262023
3723
  조선(대한제국)이 강점당하여 모든 한국인은 왕가부터 일본과의 강제결혼,강제유학,창씨개명, 일본교육기구 설립,일본 포교종교(신도.불교.기독교)의 강제포교, 일본어 사용,   beercola   -   2016-10-09   15236
3722
  약대 합격에 중요한 요소. PEET, 서류, 면접등 다양함.   beercola   -   2016-10-08   15650
3721
  대세로 굳어지고 있는 대입 수험생 모집의 수시모집에 대한 간략한 의견.   beercola   -   2016-10-08   14490
3720
  중양절과 함께, 국화의 계절이 찾아왔습니다. 국화향기, 국화주, 국화떡(또 다른 많은 중양떡), 登高   beercola   -   2016-10-06   15173
3719
  王世子 成均館 입학은 고구려 소수림왕 2년(서기372)에 임금이 太學을 세워 子弟들을 교육시킨   beercola   -   2016-10-06   12821
3718
  한국내 군사재판으로, 일본강점기 잔재청산 이전에는 국사교육(성균관),한국민족문화대백과의 국가적 정설(定說)과 헌법, 국제법등으로 성균관대의 최고(最古,最高)학벌을 유지하면 될 것.   beercola   -   2016-10-05   12673
3717
  임시정부 문구의, 한국 헌법에의거 일본강점기 잔재(한국 영토에 남은 일본 강점기 잔재들)들은, 군사재판을 통해 재판형식만 갖추고 처리 해도 될것입니다.   beercola   -   2016-10-04   15627
3716
  Royal대인 성균관대와 서강대의 취직 관련, 최근 7년간 보도자료나 기타 자료를 중심으로, 간략하게 살펴봄.   beercola   -   2016-10-04   13715
3715
  음력 9월은 계추(季秋), 계추지월(季秋之月)이라 하며, 계추(季秋)는 늦가을의 의미입니다   beercola   -   2016-10-04   12998
3714
  진짜 한국인이 되려면, 뉴스나 입시학원자료보다 국가자료, 헌법, 국사,세계사   beercola   -   2016-10-04   12412
3713
  한국에서 활동하는 이탈리아인 알베르토 몬디의 글. 개고기 논쟁? 아시아 문화를 잘 알지도 못하면서   beercola   -   2016-10-03   12672
3712
  中위안화, IMF SDR 바스켓에 정식 편입   beercola   -   2016-10-03   12262
3711
  공자 2567번째 생일 기념, 우한大 학생들 ‘석채례’ 올려   beercola   -   2016-10-03   12187
3710
  미군정부터 현재까지, 교육기구 성균관대= 국사교육에서 나타나는 최고 교육기관 성균관.   beercola   -   2016-09-30   12924
3709
  해방후 미군정당시 경성제대 후신 서울대의 국립대화에 반대하던 중등학교(현재는 중.고 분리)들에 대한 단상.   beercola   -   2016-09-30   13030
3708
  예전부터 빛나는 민족적인 전통을 가진 학교들에 대한 동아일보 1959.01.18 보도기사.   beercola   -   2016-09-28   13182
3707
  서양사상은 헬레니즘(Hellenism).헤브라이즘(Hebraism).라틴어에 토대한것이고, 동아시아 사상은 황하문명.유교.한자에 토대해 계승되어옴.   beercola   -   2016-09-26   14387
3706
  내가 다시 대학생활을 한다면, 이런 강의는 꼭 듣고싶습니다. 이형구교수 -그리스로마신화의 이해   beercola   -   2016-09-26   14198
3705
  양력 2016년 9월 22일은 음력으로 8월 22일이며 이 날은 24절기로 따지면 추분(秋分)입니다   beercola   -   2016-09-18   16162
3704
  즐겁고 풍요로운 추석(秋夕)명절 보내시기 바랍니다.   beercola   -   2016-09-14   1569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스파인더 | 등록번호 서울아01513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27길 25 | 전화 02-535-6474
발행인·대표 김승근/유동균 | 편집인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성연
강북지사[업무국] | 133-834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 77 |
Copyright © 2022 뉴스파인더. All rights reserved. mailto hemo@newsfind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