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대표는 보수의 수장답게 당당하게 진실을 밝혀야 한다
 닉네임 : 박살  2019-03-19 11:33:33   조회: 1632   
요즘 자유한국당 지지율이 높아지고 있다. 참 좋은 일이다.
그런데 황교안 대표를 둘러싼 걱정이 생기고 있다.
김학의 논란이 그것이다.
황교안 대표가 법무부 장관이었을 때 김학의 씨가 차관으로 들어가려다가 성접대 논란이 터지면서 좌초한 바 있다.
지금에 와서 다시 이야기가 나오는 것이 냄새가 나긴 하지만 경찰이 영상에 나온 사람이 김학의가 맞다고 한 발표도 있어 일이 쉽지 않다.
성접대 상황에 황교안 대표가 법무부 장관이었으니 몰랐을리 없다는 게 중론이다.
아무리 황대표가 결백하다고 해도 그걸 납득시키기가 너무나 어렵다.
만약 황교안 대표가 연루되기라도 하는 날에는 치명적인 손실이 우려된다.

우리 보수는 원칙을 지키는 사람들이다. 억울할수록 진실을 밝혀 결백함을 증명해야한다.
우리가 박근혜 대통령님을 지키는 이유도 억울하기 때문에 진실을 밝혀 결백함을 증명하기 위함 아닌가?
문재인이 아무리 죽이려 해도 진실은 밝혀진다.
황교안 대표는 더 적극적으로 나서 진실을 밝혀야 한다. 그래서 우리 원칙적인 보수를 더 강화해야 한다.
2019-03-19 11:33:33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같은 내용의 중복게시물 삭제   관리자   -   2016-06-21   170951
3914
  사랑을 충분히 받지 못해서   한마디   -   2020-01-18   11
3913
  삶의 최고 보약 '웃음'   온누리이슬   -   2020-01-18   11
3912
  소유   토탈   -   2020-01-13   12
3911
  친척 동생의 쓸데없는 사재기 걱정   정몽주   -   2020-01-08   29
3910
  틀린게 아니라 다른 것이다.   유익한정보   -   2019-12-26   48
3909
  미세먼지 건강관리   가온누리   -   2019-12-11   117
3908
  만성B형간염 똑똑하게 극복하자   별찌   -   2019-12-04   164
3907
  수분과 매끈함을 지키는 환절기 목욕법   온누리이슬   -   2019-12-01   146
3906
  부종에 좋은 음식   포코   -   2019-11-26   97
3905
  황교안은 언제까지 배신의 정치를 계속하려는가?   선풍기   -   2019-11-25   99
3904
  느리게 산다는 것의 5가지 의미   푸키   -   2019-11-18   83
3903
  즐겁게 나이 드는 12가지 지혜   재취업전문   -   2019-11-15   91
3902
  탄핵배신자들과 뭘 하겠다고?   신비0310   -   2019-10-17   154
3901
  자유한국당 중심의 보수대통합 추진한다고?   지키자 보수   -   2019-08-26   278
3900
  황교안, 내년 총선 어쩌려는 것인가?   박살   -   2019-07-28   439
3899
  황교안이 의심된다   박살   -   2019-05-24   1005
3898
  문재인 좌파독재를 척결하고 진정한 헌법수호애국정권을 세우기 위하여 총궐기하라!   박민희     2019-05-22   682
3897
  좋은 명언   기영준   -   2019-05-20   955
3896
  국회선진화법 문제 어떻게 책임지려나   박살   -   2019-05-09   1079
3895
  황교안 대표는 보수의 수장답게 당당하게 진실을 밝혀야 한다   박살   -   2019-03-19   1632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스파인더 | 등록번호 서울아01513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27길 25 | 전화 02-535-6474
발행인·대표 김승근/유동균 | 편집인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성연
강북지사[업무국] | 133-834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 77 |
Copyright © 2020 뉴스파인더. All rights reserved. mailto hemo@newsfind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