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 > 국제
2020 도쿄 올림픽 엠블럼 사용 중단벨기에 리에주 극장 로고와 ‘지나치게’ 흡사 지적 잇따라
박필선 기자  |  pspark@newsfinder.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9.01  17:03:5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뉴스파인더 박필선 기자] 일본 주요 언론은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가 공식 엠블럼의 사용을 중단할 방침이라고 1일 보도했다. 올림픽 엠블럼의 결정을 번복하는 것은 극히 이례적 일이다.

▲ 스튜디오 데비(Studio Debie)가 자사 페이스북에 올린 도쿄 올림픽 엠블럼(좌)과 리에주 극장(우)의 엠블럼 비교 사진. [사진 = https://www.facebook.com/StudioDebie]

아트 디렉터 사노 겐지로가 만든 올림픽 엠블럼은 조직위 디자인 공모 절차를 통해 지난 7월 24일 발표됐지만, 벨기에 리에주 극장의 로고와 흡사하다는 지적이 잇따르면서 결국 폐기가 결정됐다.

사노 디렉터는 지난달 5일 표절의혹을 부정하는 기자 회견을 열기도 했지만, 비판의 목소리는 줄어들지 않았다. 이 로고를 만든 벨기에의 디자인 회사 ‘스튜디오 데비(Studio Debie)’ 역시 자사 페이스북을 통해 지나친 유사성을 거론한 바 있다.

조직위는 이날 오후 모리 요시로(森喜朗) 조직위 회장과 마스조에 요이치(舛添要一) 도쿄 도지사, 다케다 쓰네카즈(竹田恒和) 일본올림픽위원회(JOC) 회장 등이 회의를 열고 엠블럼 사용 중지를 최종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스파인더 | 등록번호 서울아01513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27길 25 | 전화 02-535-6474
발행인·대표 김승근/유동균 | 편집인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성연
강북지사[업무국] | 133-834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 77 |
Copyright © 2022 뉴스파인더. All rights reserved. mailto hemo@newsfind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