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37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생활경제] 1분기 취업자 증가 10년만에 ‘최고’
1분기 취업자 증가 수가 10년 만에 최고치를 나타냈다. 그러나 호조가 2분기에도 계속되기는 어려워 보인다. 4분기 부진에 의한 기저효과가 일시에 나타난 것으로, 반도체 등 일부 업종 외에는 회복력이 미흡하다는 분석 탓이다. 유럽 재정위기 등 대외여건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기업 57% “선거공약, 경제여건 따져 이행돼야”
19대 총선이 마무리 되고 곧바로 ‘경제 민주화’라는 이름으로 기업을 옥죄는 정책이 추진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에 대해 기업들의 절반 이상은 19대 국회가 선거 공약을 경제여건에 따라 탄력적으로 이행하기를 바라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상공회의소는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국가채무 400조원 넘어서… GDP대비 34%
예상보다 낮은 경제성장률을 기록한 지난해, 중앙정부와 지방정부의 채무를 합한 국가 채무가 처음으로 400조원을 넘어섰다. 국내총생산(GDP) 대비 국가 채무 비중도 34.0%로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정부는 10일 2011 회계연도 국가결산을 마무리하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박재완 “한국경제, 북한리스크 견뎌낼 수 있어”
전날 코스피 2,000선 붕괴의 이유 중 하나로 北의 로켓발사 강행이 거론되고 있는 가운데, 우리나라 경제정책의 수장이 ‘걱정할 것 없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은 10일 정부청사에서 위기관리대책회의를 주재하면서 경제 현안을 점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호신용품 판매량 폭증… 왜?
열흘 사이 인터넷 쇼핑몰 등을 통해 호신용품이 날개 돋힌 듯 팔려나가고 있다. 수원 20대 여성 살인사건이 보도된 이후 강력범죄에 대한 불안감이 높아진 탓이다. 옥션은 수원 살인사건이 일어난 1일 이후 호신용품 판매량이 지난주보다 20%, 지난달보다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삼성의 CJ 미행사건, 이젠 검찰이 나섰다
삼성의 이재현 CJ 회장 미행사건이 경찰 손을 떠나 검찰로 넘겨졌다. CJ측은 누구의 지시에 의해 미행이 이뤄졌는지 밝히겠다는 의지로, 삼성측에 재발방지를 약속받겠다는 입장이다. 삼성은 검찰 조사결과가 나올 때까지 일체 대응하지 않을 방침이다. 서울중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코스피 2000선 ‘붕괴’… 32p 폭락
코스피 2,000선이 무너졌다. 미국 고용지표에 대한 실망감과 북한의 핵실험 우려가 아시아 증시를 일제히 폭락시켰다. 9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코스피는 직전 거래일보다 31.95p(1.57%) 내린 1,997.08로 마감했다. 지난 주말 미국 노동부가 발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3월 車수출, 49.3억달러로 ‘사상 최대’
지난달 우린나라 자동차 수출이 큰 폭으로 늘어 월간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지식경제부는 3월 자동차 산업을 잠정 집계한 결과 생산은 42만 759대, 수출은 30만 5,257대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6.3%, 18.1%로 증가한 반면 내수는 13만 1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생산자물가 상승률 2년만에 ‘최저’
국내 생산자물가지수 상승률이 2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국제유가 오름폭이 둔화되고 농축수산품의 안정화가 크게 영향을 미쳤다. 추후 유통단계 등을 거쳐 소비자물가가 결정되는 만큼 물가 안정이 기대되고 있다. 한국은행이 9일 내놓은 ‘생산자물가지수’를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선거철 전국 분양시장은 ‘팔짱’
11일 총선을 코 앞에 두고 전국 분양시장은 관망세를 취하고 있다. 국민의 관심이 모두 선거에 집중돼 있어 효과가 떨어진다는 판단에, 건설사들이 일제히 분양을 총선 이후로 미뤘기 때문이다. 7일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에 따르면 4월 둘째주 분양시장은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삼성전자, 1분기 실적 ‘사상 최대’
삼성전자의 영업이익이 분기 기준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1분기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1.65% 늘어난 45조원, 영업이익은 무려 96.61% 급증한 5조 8,000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6일 공시했다. 전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삼성전자, 매출 뿐 아니라 ‘투자’도 1위
MB정부 출범 이후 4년간 국내 대기업 가운데 투자와 고용이 가장 활발했던 곳은 역시 삼성전자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5일 재벌닷컴은 지난해 10조원 이상 매출(연결기준)을 올린 비금융 상위 25개 대기업의 사업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투자액은 2008년부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기업 56%, “올 총선, 예년보다 경제에 더 악영향”
‘경제 민주화’를 비롯해 어느때보다 치열한 올 총선 경제정책 공약이 예년보다 경제에 더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업의 절반 이상이 내다봤다. 5일 대한상공회의소에 따르면 최근 전국 300개 기업을 대상으로 선거에 대한 인식 조사를 한 결과 올해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40년 전통 日 ‘모스버거’ 국내 첫 개점
40년 전통을 자랑하는 일본의 ‘모스(MOS) 버거’가 한국에 1호점을 냈다. 모스버거코리아(대표 고재홍, 백기웅)는 5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강남역 인근에 강남 본점을 오픈한다고 4일 밝혔다. 모스버거는 1972년 일본 도쿄의 나리마스에 첫선을 보인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현대·기아차, 지난달 美 시장서 날았다
지난 3월 현대·기아자동차가 미국시장에서 월간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현대차와 기아차 모두 각각 최대 실적이다. 현대·기아차는 지난달 미국시장에서 총 12만 7,233대를 판매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달 보다 무려 20% 늘은 기록으로,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사외이사 연봉 얼마나 받나
분기에 1회 정도 열리는 이사회에 참석해 기업 경영활동을 감시하는 역할을 하는 사외이사의 연봉은 얼마나 될까. 3일 조선비즈는 시가총액 상위 30개 기업 중 23개 기업의 사외이사 급여를 분석한 결과 사외이사 1인당 평균 6,338만원을 지급하고 있는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외환보유액 또 늘었다… 두달 연속 ‘사상 최대’
유럽 재정위기가 아직 탈출구를 찾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우리나라 외환보유액이 지난달에 이어 사상 최대치를 경신했다. 변수가 많은 대외 불확실성에 보다 확실히 대비하겠다는 금융당국의 의지로 해석되고 있다. 한국은행은 3일 3월말 기준 외환보유액이 전월보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3월 車시장 판매량 비교해보니..
지난달 현대·기아, 한국GM의 자동차 판매량이 견조한 성장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쌍용은 -10%의 뒷걸음질을, 르노삼성은 -50% 가까운 판매량 급감을 맛봤다. 현대차는 지난달 국내 5만 6,022대, 해외 32만 6,637대 등 전세계 시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코스피, 美·EU발 호재로 상승마감
코스피가 미국 거시지표 회복과 유럽 구제금융 기금 확대 기대감 등이 호재로 작용해 상승 마감했다. 무디스가 한국 신용등급 전망을 상향조정했다는 점도 긍정적인 영향을 끼쳤다. 2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0.76% 상승한 2,029.29로 장을 마쳤다.
최원영 기자  
[생활경제] 한국 신용등급 ‘안정적’에서 ‘긍정적’으로 상향
국제신용평가기관인 무디스가 우리나라 신용등급 전망을 기존 ‘안정적’에서 ‘긍정적’으로 상향조정했다. 선진국들의 신용등급 하향이 줄을 이은 와중에 날아든 낭보로, 지난해 11월에는 피치가 우리나라의 등급전망을 ‘안정적’에서 ‘긍정적’으로 높여 증시 상승
최원영 기자  
 311 | 312 | 313 | 314 | 315 | 316 | 317 | 318 | 319 
여백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스파인더 | 등록번호 서울아01513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27길 25 | 전화 02-535-6474
발행인·대표 김승근/유동균 | 편집인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성연
강북지사[업무국] | 133-834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 77 |
Copyright © 2022 뉴스파인더. All rights reserved. mailto hemo@newsfind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