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생활경제
안철수 올해 주식자산 상승률 1위… 500% 육박정몽준 하락률 1위… 42% 떨어져 1조5천억원 증발
최원영 기자  |  lucas201@newsfinder.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1.12.01  14:11:1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내년 총선 및 대선 출마 여부를 두고 뜨거운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이 올해 주식자산 상승률 1위를 차지했다.

상승률이 500%에 육박했고 연초 약 700억원이던 보유주식가치는 4,300억으로 뛰어올랐다.

재계포탈 사이트 재벌닷컴은 상장사 주식부자 상위 500명의 보유주식 가치를 지난 13일 종가와 지난달 30일을 기준으로 평가한 결과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이 497.4%로 상승률 1위를 차지했다고 1일 밝혔다.

현재 안철수연구소의 지분 37.1%를 보유하고 있는 안 원장의 보유 주식가치는 연초 718억원에서 4,289억원으로 3,571억원 순증가했다.

재벌닷컴은 이에따라 안 원장이 사회환원키로한 안철수연구소의 지분의 절반인 18.6%의 주식가치도 이날 2,145억원에 달해 당초 기부의사를 밝혔던 지난달 중순에 비해 600억원 가량 늘어났다고 분석했다.

안철수연구소 2대주주인 원종호씨의 보유주식 가치도 209억원에서 1,251억원으로 급증해 증가율만으로는 안 원장과 같았다.

재벌닷컴은 미국 신용등급 강등과 유럽발 금융위기에 따른 폭락장 속에서도 주식자산이 눈덩이처럼 불어난 주식부자들이 많았다고 분석했다.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은 현대글로비스 등 보유지분이 많은 계열사의 주가가 급등하며 주식자산이 연 초 21,688억원에서 이날 31,253억원으로 9,565억원이나 불어나 최고 종가액을 기록했다.

이어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19,587억원에서 8,080억원 늘어난 27,667억원,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이사가 11,191억원에서 5,298억원 늘어난 16,489억원을 기록했다.

조양래 한국타이어 회장도 8,083억원에서 11,087억원으로 3,004억원 늘어났다. 절삭공구 수출업체인 와이지-원의 대주주인 송호근 대표는 연 초 401억원에서 이날 1,731억원으로 331.8%의 상승률을 기록하면서 지난 1997년 상장한지 14년만에 1,000억원대 주식부자에 올랐다.

게임산업이 각광받으며 송병준 게임빌 대표이사가 연 초 520억원에서 1,362억원으로 161.7%, 박관호 위메이드 대표이사가 1,396억원에서 3,615억원으로 159% 상승률을 보였다.

한류열풍을 타고 에스엠엔터테인먼트의 이수만 회장은 연초 723억원에서 이날 1,790억원으로 올들어 147.5% 상승했다.

반면 현대중공업 최대주주인 정몽준 전 한나라당 대표는 연 초 35,714억원이던 보유 주식가치가 이날 2761조원으로 41.9%나 폭락해 총 14,953억원이 날아가 감소액 1위의 불명예를 안았다.

상장사 주식부자 1위인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도 92,769억원에서 86,133억원으로 6,636억원이 사라졌고,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및 신동주 일본롯데 부사장, 구본무 LG그룹 회장도 4,000억원 이상이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뉴스파인더 최원영 기자 lucas201@newsfinder.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스파인더 | 등록번호 서울아01513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27길 25 | 전화 02-535-6474
발행인·대표 김승근/유동균 | 편집인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성연
강북지사[업무국] | 133-834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 77 |
Copyright © 2021 뉴스파인더. All rights reserved. mailto hemo@newsfind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