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채널 > 영화
이재수의 솔찍 영화평 ‘보안관’
이재수 칼럼니스트  |  lhsmusic@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9  00:04:0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이재수의 솔찍영화평 애독자 여러분들 그동안별일 없었는지요?! 딱 영화 <곡성> 이후 1년만이네요, 오랫동안 기다리셨습니다! 근데 기다린 애독자가 있기는 한 건가? ㅎ 이제 긴 방황 끝내고 <이재수의 솔찍영화평> 다시 시작해봅니다.

그동안 좀 나라가 시끄럽고 계속 대선선거 정국이라 문화에 대한 관심보다 정치에 더 관심이 많을 거 같지만?! 그래도 우리가 영화는 봐야하기에 긴 장고의 시간을 지나 <솔찍영화평>을 다시 시작해봅니다.

이번 솔찍영화평은 배우 이성민, 조진웅, 김성균 그리고 조연배우들이 케미가 잘 조합되고 돋보인 범죄코미디 영화 <보안관>이다.

왜 동내에서 약간 꼴통 짓거리하는 어른 하나씩 꼭 있자나요?! 동내 보안관이라고 동내에서 뭐든 일에 간섭하고 싸우고 지지고 볶는 그런 사람~ 있으면 시끄럽고 없으면 좀 아쉬운 ~~

<보안관>은 그 사람과 그 사람에 주위사람 동내사람들 이야기 뭐 그런 영화입니다.

김형주 감독은 1980년생이며 영화 <군도>에서 각색과 조연출을 맡았고, 장편영화로는 첫 영화다. 30대에 이렇게 장편영화에 일찍 입뽕할수있다는건 정말 실력이자 행운이다!

부럽다! 부러워 ~~

배우들을 보면 대부분 군도와 범죄와의 전쟁에서 나왔던 배우들이 많이 나온다.

그래서 그런지 배우들 간에 호흡과 케미가 영화의 재미를 너무나 더한다.

솔찍히 스토리는 좀 진부하고 별루다. 근데 이성민 김성균 특히 조진웅의 연기가 별거아닌 스토리에 그나마 끝까지 나름 궁금증과 재미를 살려준다.

조연으로 나온 배정남은 뭐 아무것도 안 해도 왜이리? 우낀지 캐릭터 잘 잡았고, 내부자들에서 이병헌 손목을 무자르듯 자르던 조상무역의 조우진 배우 연기 잘한다! 앞으로 크게 기대되는 배우다, 이외에 조연배우들도 영화 재미에 한몫을 한다.

코미디 영화지만 너무 오버하지 않고 각 배우들의 캐릭터들이 잘 살아있어서 코미디 영화로 가볍게 즐기기에 손색은 없지만 그리 남는 건 없다는 게 큰 약점이다. 약간의 좀더 인간적인 감동이 좀 있었으면 어땠을까 생각해보지만 나름 감독의 첫 영화치고는 성공적이다.

대선도 끝났고 이제 영화를 좀 볼거 같은데 ~ 영화 <보안관> 그냥 편하고 가볍게 웃으며 볼 수 있기에 나쁘지는 않다. 이번에 흥행 좀해서 300만이상하면 <보안관2> 시리즈물로 나와도 괜찮을거같다. 캐릭터가 살아있으니까

<이재수의솔찍영화평>에서 드리는 평점은 10점 만점에 8.4 드리겠습니다.

배우 분들 스텝여러분들 모두 수고하셨습니다.

[관련기사]

이재수 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최근댓글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파인더(주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27길 25 | 전화 02-02-535-6474 | 발행인·대표 김승근/유동균
강북지사[업무국] | 133-834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 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승근
Copyright © 2017 뉴스파인더. All rights reserved. mailto hemo@newsfind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