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법상 명시되지 않은 퇴진, 하야는 없다”는 박 대통령 결심
 닉네임 : beercola  2016-11-18 00:05:47   조회: 9962   
“헌법상 명시되지 않은 퇴진, 하야는 없다”는 박 대통령 결심

2016-11-17 . 세계일보 이우승기자 보도기사.
http://www.segye.com/content/html/2016/11/17/20161117003362.html?OutUrl=naver

1]. 필자의견 1.

"한류 동호회원 4천만명, 경제효과 20조원 목표". 대통령이 개입하여 세운 미르재단등이 있었기에, 이런 놀랄만한 목표가 세워진 것이고, 2015년 기준 연합뉴스 보도에는 다음과 같이 나옵니다.

- 다 음 -

지난해 기준으로 전 세계 한류 동호회원은 2천100만명, 한류의 경제효과는 17조3천억원이다.

. 출처: "내년 한류 동호회원 4천만명, 경제효과 20조원 목표"
2015.12.18, 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보도기사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5/12/18/0200000000AKR20151218126100005.HTML

이렇게 한류문화를 지원하기 위하여 대통령과 정부, 민간인들이 힘을 합쳐 해외에서 좋은 호평을 받고 있는데, 통치행위에서 빚어진 훌륭한 업적들을 전부 무시하고, 통치행위의 틀을 깨부수면서 모든걸 대통령의 통치행위 아닌 개인의 잘못으로 쟁송(爭訟)대상으로 삼아야 하겠습니까?

대통령과 변호인이 통치행위임을 내세우면 법률적인 해결책으로는, 대통령반대세력들이 가질 수 있는 정당한 대응책은 탄핵밖에 없습니다.


다시 강조하는데, 한류문화에 대한 지원과정에서 빚어진 사소한 모든 문제들은, 쟁송의 대상으로 삼기위한 시각에서 접근하지 말고, 통치행위의 특성대로 爭訟대상이 아니다라는 학설에 입각해서 바라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민간인이라도, 대통령과 정치철학이 같은 오랜 동반자들의 정치철학을 국정의 자문자료로 삼는것은 분명 통치행위가 맞습니다.

모든것은 대통령과 변호인이 법리적으로 의견을 제시할것이며, 여론도 너무 검증되지 않은 보도를 하지말고, 차분히 법적인 절차와 판결을 기다려야 할 것 같습니다. 퇴진.하야는 없다는것이 박 대통령 뜻이라면, 한국 대통령에 주어진 특권인 "불소추특권"과 "통치행위"의 법적 대응책으로 대통령에 당선시켜준 한국인들의 선거결과를 임기 마지막까지 지켜나가는게 옳습니다.

탄핵이 인정되기 이전에, 대통령이 싫다는데 강제 구인.강제수사는 분명 불법 쿠데타인 측면도 있으며, 여론만 믿고 검찰이 강행(강제 구인.강제 수사)하면 이에 대해 대통령이 법적 대응을 할 수 있는 측면이 있습니다.


2]. 필자의견 2.

신문 보도가 맞는지 어떤지는 잘 모르겠지만, “헌법상 명시되지 않은 퇴진, 하야는 없다”는 박 대통령 결심을 전제로 필자의 의견을 개진한 것입니다.

. 본 글은 비영리적이며, 공익적인 글입니다. 국민적인 관심사로 대중언론에 보도되고 있는 대통령의 통치행위들은 현직 대통령의 자격과 권한까지 침해할 법적 사유가 성립되지 않는것 같으며,통치행위 중 하나로 판단합니다. 한류문화 확산에 의한 국익증진의 통치행위임은 온 국민이 잘 알고 있는 바, 하야나 탄핵의 대상도 아닙니다. 국가와 사회 안정을 위하여 자료인용을 하고 있으니, 널리 헤아려 주시기 바랍니다.
2016-11-18 00:05:47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같은 내용의 중복게시물 삭제   관리자   -   2016-06-21   206269
3800
  국내 언론사와 시민들, 외신들도 청와대의 "오보괴담 바로잡기"를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beercola   -   2016-11-28   10882
3799
  현(現) 시국(時局)에 대한 언론인 조갑제씨의 글. 같이 읽어봅시다.   beercola   -   2016-11-27   11393
3798
  야당의 탄핵안에 대해서는 대통령측 입장으로, "무죄추정주의","내란죄", "통치행위", "피의사실공표죄"가 반영되어야 함.   beercola   -   2016-11-26   11502
3797
  김현웅 법무장관 사의표명. 김수남 검찰총장은 다음과 같은 사유로 파면하는게 적절.   beercola   -   2016-11-25   11128
3796
  누군가 말대로 당신 해고야! 이게 인류의 보편적 법칙이고, 재직중 대한민국 대통령의 권한 아닙니까?   beercola   -   2016-11-24   10049
3795
  “‘박근혜 탄핵’ 헌재 통과 힘들다”. 정치인은 양심아니면 법으로 대응해야.   beercola   -   2016-11-23   9614
3794
  트랙터를 끌고 군사행동처럼 서울로 향하는 강압적 단체행동 증거자료들   beercola   -   2016-11-23   9682
3793
  여러분. 트위터에서 이분(honest 정희)의 글을 좀 읽어보면 좋겠습니다.   beercola   -   2016-11-22   9759
3792
  검찰의견은 언론에서 수시로 접했으니, 박대통령측 유영하 변호사의 입장을 전체적으로 읽어보겠습니다.   beercola   -   2016-11-22   9580
3791
  다당제(多黨制)에서 전국적인 신망(信望)이 어려운건 일반적. 이제 박근혜 대통령측 법리(法理)나 외곽 지지세력등의 동태를 살펴봄   beercola   -   2016-11-21   9821
3790
  조중동이 다시 발호할 것 같다. 검찰이 대통령대신 조중동의 시녀도 되지는 말아야!   beercola   -   2016-11-21   9620
3789
  대중언론 보도중, 대통령의 통치행위에 대해 행정부입장에서 법리적으로 바라보는 시각 소개.   beercola   -   2016-11-19   9831
3788
  2016.11.19, 2016.11.20은 Royal대인 성균관대와 서강대의 수시모집 논술시험일정이 있는 날입니다.   beercola   -   2016-11-19   9982
3787
  Campus소식. Royal대인 성균관대와 서강대 소식. 성대 법학전문대학원 전국 1위분야, 서강대 '국제금융기구 채용설명회'   beercola   -   2016-11-18   10160
3786
  “헌법상 명시되지 않은 퇴진, 하야는 없다”는 박 대통령 결심   beercola   -   2016-11-18   9962
3785
  조용한 문화 초강대국 '한국', BBC가 본 한류 현상!   beercola   -   2016-11-14   10772
3784
  통치행위로 한류지원 대통령."샤이니가 소개하면 붕어빵 인기폭발"…朴대통령, 유럽 한류지원   beercola   -   2016-11-14   11734
3783
  대학.종교관련, 한국에서는 한국사.세계사의 정설(定說)을 대체할 이론이 없습니다.   beercola   -   2016-11-13   11666
3782
  '종북이' 박멸청소할 총알이 마련됐다!   비전원   -   2016-11-13   12571
3781
  트럼프( Donald John Trump) 당선자. 미국 대통령 당선 축하드립니다.   beercola   -   2016-11-11   12389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스파인더 | 등록번호 서울아01513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27길 25 | 전화 02-535-6474
발행인·대표 김승근/유동균 | 편집인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성연
강북지사[업무국] | 133-834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 77 |
Copyright © 2021 뉴스파인더. All rights reserved. mailto hemo@newsfind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