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임기5년-엄청난 충격변화 예상
 닉네임 : 대선분석  2016-07-13 19:02:01   조회: 10825   
[문재인] 임기5년-엄청난 충격변화 예상


19대대선에서 만일 문재인이 당선된다면 대한민국 대선역사상 가장 많은 변화를 이
룰수 있는 정부가 들어설 것으로 짐작이 됩니다 혁명정부라 할수도 있는 박정희 전
두환때 보다도 문재인 정부에서 몇배 이상 엄청난 많은 충격 변화가 예상이 됩니다

대한민국 대선역사에서 50년만에 보수에서 좌파로 정권이 바뀌었다는 김대중정부나
또는 군사정부이후 최초로 문민정부라 했던 김영삼정부나 또는 가장 파격적인 좌파
적 서민대통령이라 했던 노무현정부나 모두가 큰 변화가 없었다고 봐야 할것입니다

김영삼은 노태우 라는 보수와 손을 잡으며 변절을 했고 김대중은 너무 오랜기간 박
해와 탄압이라는 기간으로 인해서 많은 국민들 사이에 김대중의 보복정치를 두려워
하거나 우려했던점을 불식시키기 에만 급급한 나머지 살벌한 개혁이나 사정의 칼날

을 휘두르는것을 자제하고 평화와 화해모드를 취하는 바람에 역시 미지근한 정부가
되면서 큰 변화가 없었고 노무현의 경우는 너무 준비가 안된 상태에서 얼떨결에 대
통령이 되다 보니 우왕좌왕 갈팡질팡 좌충우돌 하다가 임기 훌쩍 끝나고 만것 같습

니다 좌파정권 이라는 김대중 노무현10년을 보낸 국민들과 정치인들 사이에는 상당
히 많은 사람들이 도무지 그 세월 동안 뭐를 하면서 번개 같이 지났는지도 모를 정
도로 눈 깜짝할 사이에 좌파정권 10년이 지난것에 대해서 상당히 아시워 하는 경우

가 많았는데 그러한 세월을 안타까운 측면으로 또는 땅을 치며 후회 하는 측면으로
모두 지켜본 문재인과 문재인세력들이 다시한번 정권을 거머쥐게 된다면 그들은 과
거에 못했던 부분들 지나온 과거를 나중에 다시 돌이켜 보면서 아시워 했거나 후회
했던 점들을 전광석화와 같은 빠른속도로 엄청난 충격적인 변화를 이룰것 같습니다

문재인과 문재인 세력들은 좌파정권 김대중 노무현 10년 세월의 시행착오에 대해서
많은 반성과 깨달음이 있었을것 같고 그리고 우파정권 이명박 박근혜10년을 야당자
격으로 지켜보면서 10년 동안 많은것을 단단히 벼르고 준비하고 있었을것 같습니다

최근들어서 역대 대통령 중에서 노무현대통령의 지지율이 1위라고 합니다 그동안은
박정희 대통령이 부동의 1위를 차지하고 있었지만 노무현이 그 자리를 뺐으면서 1
위로 올라 섯는데 문재인 정부가 들어선다면 노무현 영웅 만들기와 박정희 폄훼 분

위기는 더욱더 가속화 될 가능성도 크다고 봐야 할것입니다 노무현영화를 1천만 관
객이 보았다고 하는데 문재인정부에서는 노무현 드라마도 크게 히트칠 가능성도 있
다고 봐야 할것 입니다 과거에 개봉되었던 박정희영화는 박정희를 조롱하고 능멸하

는 영화로 만들어진 적도 있었는데 문재인 정부에서는 역대 대통령 들의 평가나 분
위기 에서도 박정희 찬양이나 박정희 향수 같은것은 대부분 빛을 보지 못하거나 더
욱더 침체 되거나 어느부분 상당히 탄압받는 부분도 있을것 같습니다




[문재인] 야권분열만 막으면 당선 1순위


반기문이 만일 유엔헌장 변수로 인해서 대선판에서 사라지는 경우가 발생이 된다면
지금같은 분위기 에서는 문재인이 2위와의 표차이에서 무려 500만표이상 압도적 당
선이 가장 유력해 보이는데 문재인은 앞으로 야권 분열만 잘 막으면 될것 같습니다

야권후보들 중에 100만표~300표이상 득표할수 있는 후보들이 여러명 난립되는 현상
만 막을수 있다면 현재로선 문재인을 이길장사는 없어 보입니다

안철수나 정의당같은 경우는 일단 단일화가 안될수도 있다는점을 염두에 둘 필요는
있지만 그러나 만일 안철수나 정의당이 문재인과 단일화가 안된다 하더래도 그들만
의 분열표 가지고는 문재인을 낙선시키기 에는 역부족 일것으로 보여 집니다

따라서 문재인은 안철수와 정의당을 제외한 그밖의 야권주자들 중에 더이상의 분열
만 막을수 있다면 압도적인 표차이로 당선이 가능할것 같습니다 안철수가 문재인과
따로국밥 분열될 경우에는 이경우 안철수표는 300만표를 넘기기 어려울것 같습니다

야권표가 문재인 대세표로 대거 몰리게 되기 때문 이지요 내년 19대대선은 과거 17
대대선때 이명박 정동영때와 비슷한 현상이 벌어질 가능성이 매우 커진것 같습니다

당시 이명박은 정동영을 무려 500만표 차이로 이겼는데 더군다나 그 당시 이회창이
이명박표를 자그마치 350만표나 분열시켰는데도 불구하고 이명박은 500만표 차이로
이겼기 때문에 19대대선때도 그와 비슷한 현상으로 안철수나 정의당에서 이회창 처

럼 문재인 표를 수백만표 분열을 시킨다 해도 문재인 당선은 그리 어렵지가 않을것
같다는것 입니다 따라서 문재인은 안철수와 정의당을 제외한 그밖의 야권 주자들이
더이상 난립되는 것만 막을수 있다면 안정적인 당선이 가능할것 같다는것 입니다



[펌글] ===========================


[반기문 대망론] 새로운 충격변수


19대대선후보 지지율에서 압도적인 1위로 우뚝솟았던 반기문 카드에 유엔헌장 이라는
새로운 변수가 등장하면서 반기문을 대체할 새로운 카드가 필요할지도 모를일 입니다

유엔사무총장을 지낸 사람은 자국의 대통령을 해서는 안된다는 내용이 있다는데 과연
그것을 어기고 반기문 총장이 대선에 나오는 것이 바람직 한가에 대해서 신중할 필요
가 있다고 보여 집니다 유엔창립이래 그것을 어긴사람은 단 한명도 없다는 군요

단,어느나라던가 임기를 마친후 6년뒤에 이원집정부하에서 대통령을 한번 했던 사람이
있었다고는 하지만 그러나 한국은 유엔과 아주 특별한 관계인 만큼 유엔헌장을 준수
하는데 최선을 다해야 된다고 봅니다

한국은 6.25때 유엔참전국에서 참전병들이 수도없이 많이 전사하거나 부상을 당했으며
지금 현재도 남북이 분단된 상태에서 유엔의 많은 도움을 받아야 되는 국가로서
그 어느나라 보다도 유엔에 대해서 적극협조하는 노력이 있어야 될것 입니다

반기문 유엔사무총장도 유엔대통령 10년 한것으로 만족하고 국내정치에 참여하는 문제
를 다시한번 심사숙고하는 모습이 필요하다고 봅니다

반기문 유엔사무총장이 19대대선에 참여하게 된다면 유엔헌장 문제를 가지고 시끌벅적
할것은 뻔한데 한국이 6.25때나 지금이나 어찌보면 유엔의 도움을 가장 많이 받았고

가장 많이 필요로 하는 국가일텐데 그러한 한국이 유엔헌장을 위반한다는 문제로 시끄
럽다는것은 문제가 있다고 본다는것 입니다

그동안 반기문 카드를 염두에둔 정치권에서는 반기문 대타로 기용될 후보선수를 발굴
해서 대기시켜 놓을 필요도 있다고 보여 집니다

반기문 카드를 염두에둔 정치권에서 반기문이 유엔헌장 문제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높
은 지지율을 보인다면 별 문제가 없겠지만

만일 반기문 지지율이 유엔헌장 문제로 인해서 급락 하기라도 한다면 반기문은 중도사
퇴 가능성이 클텐데 반기문이 없어진 19대대선판은 더민주당+국민의당 후보가 압도적

인 1위를 차지할것 같으며 2위와의 표차이에서 무려 500만표 이상 차이로 이길 가능성
이 매우 크다고 볼수도 있을것 같습니다

만일 그런 현상이 펼쳐 진다면 지난 17대대선 당시 이명박과 정동영의 표대결 처럼 될
수도 있다는 것인데 그당시 이명박의 보수진영의 야권은 표가 철철넘치다 보니 이회창

이 300만표를 훨씬 넘기는 득표를 하면서 이명박 표를 분산 시켰는데도 불구하고 당시
이명박은 500만표 차이로 이겼는데

어쩌면 19대대선에서 그와 비슷한 현상이 벌어질 가능성이 현재로선 매우 크다는것 입
니다 더민주당+국민의당의 표가 철철넘치다 보니 단일화가 되질않고 17대때 이회창 처

럼 야권이 분열되어 출마해서 300만표 이상을 분열했는데도 불구하고 500만표 이상을
이기는 현상이 나올지도 모른다는것 입니다

따라서 19대대선에서는 여권이 야권의 철철 넘치는 표를 분산시키는 노력도 하나의 전
략으로 볼수도 있을터인데 지난 17대때 이회창이 300만표 이상을 분산시킨것 가지고는

기별도 안갔기 때문에 야권 출마자들 중에 제2의 박찬종급 제2의 이인제급 제2의 문극
현급 제2의 정주영 급이 19대대선판에 줄비하게 된다면 야권표가 분산되어 여권과

박빙수준으로 좁힐수도 있을것 입니다 일단 정의당 같은 경우는 절대로 야권 단일화에
참여 안하고 단독 출마에 강한 의사표시를 나타낸적이 있었기 때문에 정의당표 최소한

100만~300만표 정도 분산은 이뤄졌다고 봐도 될것 같은데 앞으로도 50만표~100만표급
수준의 야권 주자들이 서너명 정도는 더 나와야만 여권은 박빙으로 표차이를 좁힐수 있
을것 같습니다

과거 87년 대선때도 전두환이 김대중과 김영삼을 교묘하게 쌈 시켜놓는 바람에 노태우
가 당선된것 같은데 그당시 전두환이 김대중을 사면 시켜주지 않았다면 노태우는 당선
되기 어려웠을것 입니다 당시 노태우는 고작 30%초반때 득표로 간신히 당선 되었지요

만일 반기문이 대선판에서 사라진다면 지금의 여권표가 과연 19대대선에서 투표율 대충
3000만표 잡아본다면 그중에서 1000만표 이상을 얻을수 있을까요

나머지 2000만표가 야권표가 될 가능성이 현재로선 매우큰데 여권주자가 보수 콘크리트
고정표인 1000만표 이상을 득표하기가 도무지 어렵다면 그렇다면 야권 분열전략도 하나
의 방법일수 있다는 것이며 지금부터 슬슬 준비해 나가야 늦지 않을것 같다는것 입니다
2016-07-13 19:02:01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같은 내용의 중복게시물 삭제   관리자   -   2016-06-21   206043
3720
  복지는 망국이다..........................................   아리랑   -   2016-07-25   12565
3719
  성공회대 2017년도에도 단원고특별전형 5명 선발????   과잉금지법 위반   -   2016-07-24   12671
3718
  음력 6월(季夏). 황천의 상제, 명산 대천 및 사방의 신, 종묘사직의 신령을 제사지내는 달   beercola   -   2016-07-24   13049
3717
  통진당, 민노총, 농민회 소속 고정간첩(윤금순) 배후?   민노총, 농민회 소속   -   2016-07-23   12869
3716
  성주 선동 여자는 민노총, 농민회 소속 전문 시위꾼!   고정 간첩의 실태!   -   2016-07-23   11441
3715
  518법 폐지하라. 오리발 광주특혜 폐지하라.   오리발법 폐지하라.   -   2016-07-23   11094
3714
  북한 미사일 숫자가 많아서, 사드가 무용지물이라고?   초병   -   2016-07-23   10429
3713
  서부장애인복지관에서 글을 남겨요. 각하   전음술   -   2016-07-20   10945
3712
  우리집 컴푸터도 안 되게 만드셔자나요. 각하   만화도우미   -   2016-07-19   10657
3711
  장세동 각하 언제 저는 활동할수 있나요.   만화도우미   -   2016-07-19   10427
3710
  지도자가 도덕적이어야 하는 이유   바른 생각   -   2016-07-18   11071
3709
  제헌절. 1948년 대한민국 헌법공포를 기념하는 국경일로, 조선왕조 건국일(7월 17일)에 맞추어 공포하였다 함.   beercola   -   2016-07-18   11254
3708
  사드 레이더가 꿀벌을 죽여 참외농사를 망친다고???   초병   -   2016-07-17   10775
3707
  [문재인] 사상최초 2000만표 당선될지도 모른다   부산시민   -   2016-07-16   10904
3706
  사드 레이더, 3.6km 안에, 인가된 인원(사람)이 들어갈수 있잖아!   초병   -   2016-07-16   11050
3705
  스페인 전문가 (중국-필리핀간) “남중국해 문제 중재는 무효”   beercola   -   2016-07-16   10718
3704
  개 돼지 민중 만도 못한 성주군수   바른 생각   -   2016-07-14   10870
3703
  [문재인] 임기5년-엄청난 충격변화 예상   대선분석   -   2016-07-13   10825
3702
  사드 배치 반대관련, 칠곡 군수에게 질문있다!   초병   -   2016-07-12   10804
3701
  자위대 호텔서 파티해주듯 일본위한 사드배치로 한국망치는 친일매국노 딸   사드반대   -   2016-07-12   10360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여백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스파인더 | 등록번호 서울아01513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27길 25 | 전화 02-535-6474
발행인·대표 김승근/유동균 | 편집인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성연
강북지사[업무국] | 133-834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 77 |
Copyright © 2021 뉴스파인더. All rights reserved. mailto hemo@newsfind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