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全經聯은 어떻게 되나...?
 닉네임 : 보수단결  2017-03-28 12:15:55   조회: 15753   
얼마전 기사를 보니 全經聯이 韓機聯으로 이름을 바꾼다고 한다.
지지난 주 모 그룹에 들어간, 大學 때부터 알고 있는 한 先輩를 만난일이 떠오른다.

같이 술 한잔하는데 자기 그룹이 全經聯 탈퇴하는 이야기를 꺼내면서 아무래도 全經聯이 없어지는 수순을 밟을 것 같다고 말했다.
先輩말에 따르면 그룹 큰게 몇개 나가게 되어서 자금력도 떨어지고 영향력도 떨어져서 어떻게 할지 고민에 빠졌는데, 바로 없에자니 지고 들어가는 것 같고 유지하자니 버거운 골칫덩이가 됐다고 한다.
이제 큰 기업이 빠지니 더 이상 영향력도 없는데 괜히 남겨서 남은 기업들 부담만 될 것 같다고 한다.
나는 무슨 말이냐고, 全經聯이 얼마나 중요한데 그렇게 될 수 있냐고 물었는데, 그 先輩는 쓴 웃음만 지었다.
先輩말처럼 全經聯이 韓機聯으로 축소되는 걸 보니 진짜 그렇게 흘러가는 것 같다. 진짜 全經聯은 얼마 안남은 것인가?
2017-03-28 12:15:5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같은 내용의 중복게시물 삭제   관리자   -   2016-06-21   187029
3883
  관리자에 의해 삭제 되었습니다.   익명   -   2017-11-17   10765
3882
  배신자 의 독단을 언제까지 지켜볼 셈인가?   좌동지킴이   -   2017-10-09   13105
3881
  중국 사드보복에 맞서는 애국청년을 응원합니다.   사드수호대     2017-09-21   13932
3880
  진짜   이진덕   -   2017-09-07   14979
3879
  우리가 존재하는 것 자체가 농담이 아닐까요?   우주비행사   -   2017-04-10   18321
3878
  gugudan(구구단) - '나 같은 애' (A Girl Like Me)   우주비행사   -   2017-04-07   16790
3877
  전경련 없어지면 중기청을 지원해야   박진우   -   2017-04-05   17153
3876
  朴대통령측 “미르·K스포츠재단으로 1원도 취득 안해” 반박 (1)   beercola   -   2017-04-03   17609
3875
  조상에 성묘하는 청명절과 한식. 그리고 청명절과 한식의 의미.   beercola   -   2017-04-03   18140
3874
  전경련은 이제 끝났다라는 분위기랍니다   이만큼애국   -   2017-03-28   16123
3873
  전경련이 한기련으로 바뀌는 걸 본 친척 오빠의 말   진심으로   -   2017-03-28   16116
3872
  이제 全經聯은 어떻게 되나...?   보수단결   -   2017-03-28   15753
3871
  박사모 “세월호 인양 최종 결정은 박근혜 전 대통령, 그분 업적” 주장   beercola   -   2017-03-23   15932
3870
  4차산업혁명과 세계표준화에의 접근. 한국에서는 성균관대가 미래를 선점하는 대학이 된 것 같기도 함.   beercola   -   2017-03-23   16023
3869
  어버이연합과 엄마부대는 이제 鷄肋이다.   보수결집   -   2017-03-19   16045
3868
  김진태 후보님의 의견에 100% 동의합니다   진유정   -   2017-03-19   16542
3867
  황교안 대행이 유승민 매장시키려고 작정했다는데, 진짜인가요?   이만큼사랑   -   2017-03-19   17072
3866
  한류! 뿌린 씨앗이 많았는데, 스페인어권,중남미에서 상호 문화공유가 지속될것 같기도...   beercola   -   2017-03-19   15942
3865
  문재인 보다 더 나쁜놈들 (1)   대한민국만세   -   2017-03-18   17094
3864
  황교안 불출마의 뒷이야기   정치매니아   -   2017-03-18   1529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스파인더 | 등록번호 서울아01513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27길 25 | 전화 02-535-6474
발행인·대표 김승근/유동균 | 편집인 김태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성연
강북지사[업무국] | 133-834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 77 |
Copyright © 2020 뉴스파인더. All rights reserved. mailto hemo@newsfind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