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같은 내용의 중복게시물 삭제   관리자   -   2016-06-21   167840
3734
  국민이 선택한 박대통령은 합법적인 통치행위를 한것. 남은기간, 원활한 임무수행을 위해 불소추특권의 현행법률로, 국정안정을 도모해야 함.   beercola   -   2016-11-03   9395
3733
  한류문화 확산이란 국가와 민족을 위한 재단이 미르재단이었군.그러면 대통령의 통치행위로 시비걸 사안도 아님.   beercola   -   2016-11-03   9070
3732
  한국이 망하지 않는이상, 정부별로 개인의 잘못이 있어도, 헌법의 임시정부, 국사편찬위의 오랜 교육   beercola   -   2016-11-02   10663
3731
  51.6%의 박빙우위지만 합법적 당선자 박근혜 대통령. 반대자들의 항의나 시위, 반대여론이 거세도,   beercola   -   2016-11-01   9539
3730
  시진핑, '20년 자기 사람' 차이지 베이징시장 임명 전망, [미국 대선 인물탐구]클린턴의 '문고리 권력' 후마 애버딘   beercola   -   2016-10-31   9359
3729
  한국의 대학체계와 주요 문벌(門閥)을 다음과 같이 이어가고자 합니다.   beercola   -   2016-10-31   8674
3728
  조선시대 가문별 문과 합격자, 왕비 배출가문 통계   beercola   -   2016-10-31   10038
3727
  샤먼.역술인도 유교의 한 부분집합임. 우주, 천지의 신, 산천의 신, 방위의 신, 조상신등과   beercola   -   2016-10-29   9231
3726
  유교국 한국.중국인의 오래된 단풍(丹楓)놀이. 중양절(重陽節)의 등고(登高)풍속에서 유래된 단풍놀이.   beercola   -   2016-10-28   10013
3725
  최순실사태. 국민이 뽑아준 대통령이니까, 정당한 절차에 따라, 끝까지 대통령의 임무를 완수하는게 옳습니다.   beercola   -   2016-10-27   9902
3724
  상강[霜降. 10월 23일, 음력 9월 23일]. 서리가 내리고, 단풍.낙엽의 시기.   beercola   -   2016-10-24   11108
3723
  일본 항복후,한국영토에서는 약 70년동안 국사 교육(성균관 교육, 성균관=성균관대)을 극복할 수 있는 세력이 없었습니다   beercola   -   2016-10-12   12100
3722
  음력 9월[중양절(重陽節)의 명절(名節)풍속이 있음]의 국화에 대해 유교경전 예기는 이렇게 서술하고 있습니다.   beercola   -   2016-10-12   12619
3721
  공자의 유학을 전수하는 중국유학관 개관   beercola   -   2016-10-09   12960
3720
  조선(대한제국)이 강점당하여 모든 한국인은 왕가부터 일본과의 강제결혼,강제유학,창씨개명, 일본교육기구 설립,일본 포교종교(신도.불교.기독교)의 강제포교, 일본어 사용,   beercola   -   2016-10-09   11803
3719
  약대 합격에 중요한 요소. PEET, 서류, 면접등 다양함.   beercola   -   2016-10-08   12237
3718
  대세로 굳어지고 있는 대입 수험생 모집의 수시모집에 대한 간략한 의견.   beercola   -   2016-10-08   11144
3717
  중양절과 함께, 국화의 계절이 찾아왔습니다. 국화향기, 국화주, 국화떡(또 다른 많은 중양떡), 登高   beercola   -   2016-10-06   11791
3716
  王世子 成均館 입학은 고구려 소수림왕 2년(서기372)에 임금이 太學을 세워 子弟들을 교육시킨   beercola   -   2016-10-06   10275
3715
  한국내 군사재판으로, 일본강점기 잔재청산 이전에는 국사교육(성균관),한국민족문화대백과의 국가적 정설(定說)과 헌법, 국제법등으로 성균관대의 최고(最古,最高)학벌을 유지하면 될 것.   beercola   -   2016-10-05   10025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스파인더 | 등록번호 서울아01513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27길 25 | 전화 02-535-6474
발행인·대표 김승근/유동균 | 편집인 김태일 임병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승근
강북지사[업무국] | 133-834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 77 | 723-2101
Copyright © 2019 뉴스파인더. All rights reserved. mailto hemo@newsfinder.co.kr